>HOME > 사회
평택해경, 2024년 민·관 합동 해상방제훈련 실시 - 평택지역 민간방제세력과 재난적 해양오염사고 공동대응 역량 제고
KBNS 뉴스통신사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4.06.29 14:11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평택해양경찰서(서장 최진모)는 27일 오후 경기 화성 방도 인근 해상에서 대규모 기름유출사고를 대비해 민·관 합동 해상 방제훈련을 실시했다.

 평택·당진항에 입항하는 유조선과 출항 중인 화물선이 충돌하여 선체파공으로 인한 기름 벙커C유 30,000리터가 해상에 유출되는 상황을 가정한 민·관 합동 해상 훈련이다.

 이번 훈련은 해경, 해양환경공단, 현대제철 등 7개 기관 및 단체의 인력 총 90여명과 경비함정, 예인선 등 선박 13척을 동원하고 유회수기, 오일펜스 600m 등을 투입했다.





주요 훈련 내용으로 △신고접수 및 상황파악 △파공봉쇄 및 유류이적 △오일펜스 포집 및 유회수기 등을 이용한 해양방제 △비상예인 등을 중점적으로 실시했다.

또한 유출된 기름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다양한 형태(U자, J자형)의 오일펜스 전장 및 포집된 기름을 회수하는 훈련을 진행하였다.

특히 투입된 선박들을 4선단으로 분류하여 해상에 유출된 기름을 포위 및 차단하고 포집 및 흡착하여 수거하는 방식으로 각 선단별 역할을 부여해 대규모 해양유류오염사고에 대한 방제실행력을 높이고 초동 대응능력을 강화했다. 
  
평택해양경찰서 관계자는“대규모 기름유출사고가 발생하면 기름오염 피해가 광범위하게 커지는 만큼 관계기관과 민간이 해양오염방제를 위한 협력체계 구축과 신속한 사고대응이 필요하다”라고 말하며“이번 훈련을 통해 재난적 해양오염사고의 대응역량을 향상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 Copyrights © 2016 KBNS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